> 뉴스 > 주말!! > 전체기사 뉴스검색
주말!!
전체기사
여행&축제
맛집멋집
영화
공연/전시
도서/만화
종교
쇼핑
카라이프
취미
IT/게임
전체기사
“LG엔솔 등 대형 IPO 수급 부담, 2월초 정점 완화 전망”
2022/01/24  08:36:52  이데일리
- 흥국증권 보고서
- “1월 FOMC 기점, 단기 불확실성 해소 가능성”



[이데일리 김윤지 기자] 흥국증권은 1월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를 기점으로 단기적인 불확실성 해소를 보일 가능성이 높다고 내다봤다. 12개월 선행 주가순자산비율(Fwd PBR) 1배 수준인 코스피 2750선에서 2800선을 지지대 영역으로 꼽으면서 이를 하회시 단기 저가 매수 영역으로 판단했다.

변준호 흥국증권 연구원은 24일 보고서에서 “이번 주 1월 FOMC에서 연방준비제도(연준, fed)의 강력한 매파적 스탠스가 어떤 형태로 현실화될지가 2월 증시에 중요하게 영향을 미칠 것”이라면서 “핵심은 1월에 표출된 강력한 긴축의 의지만 부각되는 FOMC가 될지, 금융시장의 충격을 고려하여 시장을 달래주는 코멘트가 부각될지 여부로 볼 수 있다”고 전망했다.

그는 증가하던 연준의 보유 자산이 급격히 축소될 가능성은 낮다면서 급격히 경기 심리의 훼손을 막아야 하기 때문에 시장 달래기도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변 연구원은 “1월 FOMC에서 시장의 충격이 안정을 찾지 못한다면 1월 미국 고용 지표가 발표될 2월 4일 미국 고용 지표 둔화가 확인될 때 연준의 긴축 우려가 완화될 수 있다”면서 “현재 1월 미국 실업률은 지난 12월과 동일한 3.9%로 추정되고 있으나 주간 지표의 부진과 과거 3%대 실업률 진입 후 단기 반등 패턴 등으로 볼 때 2월 미국 실업률은 추정치보다 높을 가능성에 주목해야 한다”고 짚었다.

LG에너지솔루션 등 대형 기업공개(IPO) 상장 수급 부담도 2월 초를 정점으로 완화될 것으로 예상했다. LG에너지솔루션의 흥행 가능성이 높은 만큼 상장 초반 추가 급등 가능성이 있고 그에 따른 여타 대형주들에 대한 수급 부담이 상장 후에도 좀 더 이어질 수 있으나, 상반기 내내 이어질 단기 이슈로 볼 수 없다는 의미였다.

변 연구원은 삼성생명(종목홈)(032830), 삼성바이오로직스(종목홈)(207940), SK바이오팜(종목홈)(326030), SK아이이테크놀로지(361610), 카카오뱅크(323410) 등 과거 사례를 예로 들면서 “평균적으로 대형 IPO 상장 후 7~9일 정도 후에 코스피는 저점을 형성한 바 있어 1월 27일 LG에너지솔루션 상장 리스크는 상장 전후 바로 해소되기 보다는 현대엔지니어링 IPO 등과 맞물려 2월 초부터 둘째 주 정도부터 완화될 것”이라고 추정했다.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