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주말!! > 전체기사 뉴스검색
주말!!
전체기사
여행&축제
맛집멋집
영화
공연/전시
도서/만화
종교
쇼핑
카라이프
취미
IT/게임
전체기사
尹 "후쿠시마 수산물 들어올 일 없어… 국민 안전 타협 없다"(상보)
2023/03/31  14:53:25  아시아경제

윤석열 대통령은 31일 후쿠시마산 수산물 국내 유입과 관련해 "국민의 건강과 안전에는 어떠한 타협도 있을 수 없다"는 입장을 내놨다. 국민 안전을 최우선 문제로 삼겠다는 것으로 후쿠시마산 수산물이 국내에 들어올 일이 없다는 점도 분명히 했다.


대통령실 대변인실은 이날 언론 공지를 통해 이같은 윤 대통령의 입장을 전하며 "대통령은 정상회담 기간 중 일본 측 인사들과 만난 자리에서 후쿠시마 오염수에 대해서는 객관적이고 과학적인 방식, 국제기준에 부합하는 검증, 그 과정에 한국 전문가가 참여해야 한다는 3가지 조건을 분명히 했다"고 강조했다.


일본 교도통신이 지난 29일, 윤 대통령이 방일 이틀째인 17일 도쿄에서 스가 요시히데 전 총리를 접견해 후쿠시마 제1원전 오염수 해양 방류 문제에 대해 "시간이 걸리더라도 한국 국민의 이해를 구해나가겠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고 보도하면서 논란이 확산하자 진화에 나선 것이다.


전날에도 대통령실은 "오염수, 정확한 표현으로는 유출수에 대해서는 안전성이 가장 중요하다. 객관적이고 과학적인 검증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그러려면 한국 전문가도 포함해서 객관적으로 조사했으면 좋겠다. 그렇지 않으면 우리 국민이 이해하는 데 대단히 어려울 것"이라고 지적했다.


특히 "일본산 수산물 수입 관련, 국민 건강과 안전이 최우선이라는 정부 입장에 변함이 없다"며 "후쿠시마산 수산물이 국내로 들어오는 일은 결코 없을 것"이라고 거듭 밝히기도 했다.





배경환 기자 khba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