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주말!! > 전체기사 뉴스검색
주말!!
전체기사
여행&축제
맛집멋집
영화
공연/전시
도서/만화
종교
쇼핑
카라이프
취미
IT/게임
전체기사
추미애 "'선거 지면 감옥갈듯' 이재명 발언, 괜한 말 아니다"
2022/01/24  08:54:28  파이낸셜뉴스
/사진=추미애 페이스북 갈무리

[파이낸셜뉴스]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이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통령후보가 “대선에서 지면 없는 죄를 만들어 감옥에 갈 것 같다”고 발언한 것에 대해 “괜한 말이 아니다”라고 밝혔다.

지난 23일 추 전 장관은 페이스북에 “이재명 후보가 ‘선거에서 지면 없는 죄도 만들어 감올 갈 듯하다’고 우려했다”며 이같이 글을 게시했다.

이어 추 전 장관은 “윤석열 김건희 부부가 대선에 이기면 검찰권을 자신들의 권력 유지에 이용하고 치부를 하는 공포스런 일이 벌어질 것”이라고 주장했다.

추 전 장관은 이러한 주장의 근거로 최근 MBC가 보도한 김건희씨의 7시간 통화 녹취록 일부를 인용했다. 녹취록은 ‘(제보할 게 있으면) 내가 (연락처를) 보내줄 테니까 거기다 해. 내가 동훈이한테 전달하라고 할게. 몰래 해야지. 말 조심해야 돼, 어디 가서 절대 조심해야 돼“라고 적혀 있다.

이어 “2020년 검언공작과 고발사주가 벌어진 당시에도 김건희씨와 한동훈은 4개월 동안 무려 9차례나 통화했고, 3개월간 332차례 카톡을 주고받았다는 것”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남편은 검찰을 떠났는데도 현직 고위급 검사를 집안 심부름하는 집사처럼 함부로 이름을 부르며 심부름시킬 수 있는 부인을 둔 윤석열 후보”라고도 했다.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