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주말!! > 전체기사 뉴스검색
주말!!
전체기사
여행&축제
맛집멋집
영화
공연/전시
도서/만화
종교
쇼핑
카라이프
취미
IT/게임
전체기사
에어부산, 23일 사이판 하늘길 열었다…부산-사이판 신규 취항
2022/01/24  08:26:23  이데일리
지난 23일 에어부산(종목홈)이 신규 취항한 사이판 행 항공편에 손님들이 탑승하고 있다. (사진=에어부산)
[이데일리 송승현 기자] 에어부산(298690)이 부산-사이판 노선에 신규 취항하며 운항에 나섰다.

에어부산은 전날 오전 8시 김해국제공항에서 사이판으로 가는 BX622편 첫 운항을 시작했다고 24일 밝혔다. 에어부산의 부산-사이판 노선은 매주 1회(일요일) 부정기편으로 운항된다. 김해국제공항에서 오전 8시 출발해 사이판 국제공항에 오후 1시 10분 도착한다. 귀국 편은 현지 공항에서 오후 3시 10분에 출발해 김해국제공항에 저녁 6시 30분에 도착하는 일정이다. 비행시간은 약 4시간이 소요되며, 차세대 항공기인 에어버스 A321neo 항공기가 투입된다.

사이판은 현재 우리나라와 트래블버블(여행 안전 권역)이 체결돼 있어 국내 입국 시 자가격리가 면제되고 있다. 또한 마리아나관광청 발표 기준으로 현지 백신 접종 완료율이 98.1%에 달해 비교적 안전한 여행이 가능하다.

에어부산은 부산-사이판 노선 항공편에서 △불고기덮밥 △해산물덮밥 △치킨세트 등 유상 기내식 서비스를 제공해 여행의 설렘을 한층 더 높일 계획이다. 기내식 이용을 원하는 여행객은 에어부산 홈페이지 및 모바일 웹·앱을 통해 사전 신청할 수 있다.

에어부산 관계자는 “사이판은 자가격리가 면제되고, 비교적 안전한 해외여행지이기에 신혼여행객 등 관광수요가 점차적으로 늘어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며 “이번 사이판 노선 운항을 시작으로 김해공항 국제선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사이판 항공편 승객은 △사이판 도착시간 기준 하루 이내에 신속항원검사 영문 음성 확인서 △영문 백신 접종 증명서를 지참해야만 격리 없이 입국이 가능하다. 입국 시 필요한 필수 서류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마리아나관광청 홈페이지와 에어부산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현재 사이판은 2월까지 출발하는 한국인 여행객에 한해 호텔, 쇼핑센터 등 사이판 정부가 안전 인증을 한 업체에서 현금처럼 사용 가능한 인당 100달러의 여행 지원금 제공하며, 현지 PCR 검사비를 전액 지원하고 있다.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