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주말!! > 전체기사 뉴스검색
주말!!
전체기사
여행&축제
맛집멋집
영화
공연/전시
도서/만화
종교
쇼핑
카라이프
취미
IT/게임
전체기사
KOTRA, 삼성SDS와 손 잡고 물류난 겪는 기업 돕는다
2022/01/16  11:00:00  아시아경제

[아시아경제 이혜영 기자] KOTRA는 정부의 수출입 물류 비상 대응 대책에 발맞춰 물류난을 겪고 있는 중소·중견기업을 돕기 위해 내달부터 물류 지원 서비스를 확대한다고 16일 밝혔다.


현지 재고 판매를 지원하는 ‘해외공동물류센터’와 국제운송을 지원하는 ‘물류전용 수출바우처’가 KOTRA의 대표 물류 지원 사업이다. 올해 초 국내기업 총 837개사가 해외공동물류센터 참가기업으로 선정됐으며 연내 1280개사까지 지원할 예정이다. 물류전용 수출바우처는 현재 수행기관 112개가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연내 국내기업 370개사 지원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와 함께 KOTRA는 선복 부족에 따라 애로를 겪고 있는 수출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삼성SDS와 손 잡고 ‘중소기업 전용 선복 지원 사업’을 신규로 추진한다. 삼성 SDS가 이미 확보한 미주 서안·미주 동안·북유럽 지역 고정 선복 중 매주 70TEU를 중소기업 전용 선복으로 배정하고, 삼성 SDS의 물류 컨설팅 프로그램으로 디지털 물류 솔루션도 함께 제공할 예정이다.


현지 내륙운송비를 지원해 입항을 분산시키는 지원도 강화한다. 항만 정체로 물류 지연이 지속되고 있는 LA·롱비치 등 미국 남서부(PS) 항만 대신 혼잡도가 낮은 타코마, 시애틀 등 북서부(PN)항만으로 입항하는 화물에 대해서는 미국 전역으로의 내륙 운송을 최대 500만원까지 지원한다.


북서부 항만을 통해서 입항할 경우 시카고, 디트로이트 등 미국 내륙 운송 시 8~10일 가량 운송 기간을 단축할 수 있어 바이어 납기 지연 등 국내 수출기업의 물류정체 애로 해소에 크게 도움이 될 전망이라고 KOTRA는 설명했다.


유정열 KOTRA 사장은 “중소기업 선복 지원부터 현지 풀필먼트 서비스까지 일괄적으로 지원하는 체계를 구축했다”며 “우리 기업의 해외시장 진출을 위해 앞으로도 다양한 물류 지원 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이혜영 기자 hey@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