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주말!! > 전체기사 뉴스검색
주말!!
전체기사
여행&축제
맛집멋집
영화
공연/전시
도서/만화
종교
쇼핑
카라이프
취미
IT/게임
전체기사
김은혜 "곽상도, 아들과 특검조사 당당히 응할 것이라 믿어"
2021/09/27  09:39:08  아시아경제


[아시아경제 이현주 기자] 경기도 성남시 대장동을 지역구로 둔 김은혜 국민의힘 의원이 27일 "(곽상도 의원이) 탈당을 했어도 국민들이 느끼시는 허탈감을 저는 느낀다"며 "곽 의원님도 아드님과 함께 특검조사에 당당히 응해주시리라 믿는다"고 말했다.


김 의원은 이날 YTN라디오 '황보선의 출발새아침'에 출연해 "우리가 누군가를 비판하려고 할 때 그 비판의 목소리에 힘이 실리려면 우리 스스로에게 당당해야 한다"며 이처럼 밝혔다.


그는 "무엇보다 본질이 있다. 국민의힘이 화천대유와 계약을 한 게 아니다. 또 화천대유를 선정한 게 아니다"라면서 "조연급 배우가 누가 나오든 이번 몸통은 가려져야 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성남시에서 특혜 의혹이 일고 있는 계약을 체결한 데 대해서 철저히 따지고 그 몸통은 그래도 특검으로 가야 된다 생각한다"며 "이재명 경기도지사도 단돈 1원 부정이득 취한 바 없다고 하셨으니 객관적인 특검에 응하지 않으실 이유 없다"고 했다. 또 이번 사태가 '성남시 게이트'인지 '국민의힘 게이트'인 지 특검에서 "당당하게 파헤치자"고 제안했다.


만약 더불어민주당이 특검과 국정조사 등에 동의하지 않을 경우엔 "국정감사장에서 싸울 것"이라고 말했다. 김 의원은 "이번 대장동 개발이 단군 이래 최대 규모 공익 환수사업이라고 얘기하는데 민주당이 이렇게 얘기한다면 오히려 백서를 만들어서 대대손손 널리 홍보해야 하는데 현재 경기도나 성남시 지자체는 야당의 국감자료 제공을 전면 거부하고 있다"며 "치적을 홍보해야 될 상황에 침묵이 길어지고 있다. 앞뒤가 맞지 않다"고 지적했다.



이현주 기자 ecolhj@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