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주말!! > 전체기사 뉴스검색
주말!!
전체기사
여행&축제
맛집멋집
영화
공연/전시
도서/만화
종교
쇼핑
카라이프
취미
IT/게임
전체기사
이재명, 전북서 과반 이상 1위 압승....이낙연. 승리 하루만에 고배
2021/09/26  18:27:09  파이낸셜뉴스
26일 전북 완주군 우석대학교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선출을 위한 전북 합동연설회에서 후보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이재명, 김두관, 이낙연, 박용진, 추미애 후보. 2021.9.26/뉴스1 © News1 유경석 기자 /사진=뉴스1

(완주=뉴스1) 유경석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예비후보가 26일 전북 완주군 우석대학교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선출을 위한 전북 합동연설회를 통해 전북지역 경선에서 승리를 거둔 뒤 지지자들에게 인사를 하고 있다. 2021.9.26/뉴스1 /사진=뉴스1화상

[파이낸셜뉴스] 더불어민주당 대선 경선 주자인 이재명 경기도 지사가 26일 전북 지역 순회경선에서 과반을 넘는 1위로 압승을 거뒀다. 이날 경선 후보인 김두관 의원이 후보 사퇴와 함께 이 지사 지지를 선언하면서 남은 경선에도 이 지사가 유리한 고지를 선점할 것으로 보인다.

이 지사는 이날 오후 전북 완주군 우석대 체육관에서 전북 지역 경선 개표 결과, 총 투표수 4만838표 중 2만2276표(54.55%)를 득표해 1위에 올랐다. 이낙연 전 대표는 1만5715표(38.48%)를 얻어 2위에 머물렀다. 이어서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이 2127표(5.21%), 박용진 의원 512표(1.25%), 김두관 의원 208표(0.51%) 순이었다.

이 전 대표는 전날 광주·전남 순회경선에서 득표율 47.12%로 이 지사(46.95%)와 0.17%p차이로 신승을 거뒀지만 하루만에 전북 패배로 사실상 자신의 정치적 텃밭 호남 2연전에서 이재명 지사의 대세론 저지에 실패했다.

이날까지 7회 누적 득표에서 이재명 지사가 53.01%로 과반 선두를 유지했고 2위 이낙연 전 대표는 34.48%에 머물렀다.

이 지사는 결과 발표 뒤 "압도적 승리로 내부 균열을 최소화하고 본선 경쟁력을 높이고자 하는 호남 집단지성의 발현"이라며 "가짜뉴스로는 세상의 민심을 바꿀 수가 없다"고 했다.

이 전 대표는 "희망을 갖고 더 노력하겠다"며 "저를 지지해주지 않은 분들의 뜻도 새기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런 가운데 중도 사퇴를 선언한 김두관 의원은 "원팀으로 단결해서 4기 민주정부를 반드시 세워야 한다"며 "이재명 후보를 지지해달라"고 했다.

호남전을 끝으로 반환점을 돈 여당 경선은 10월 3일 발표하는 2차 선거인단 투표를 앞두고 50만명 유권자 표심 확보를 위해 이번주 2라운드전에 돌입한다.

cerju@fnnews.com 심형준 김나경 기자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