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주말!! > 전체기사 뉴스검색
주말!!
전체기사
여행&축제
맛집멋집
영화
공연/전시
도서/만화
종교
쇼핑
카라이프
취미
IT/게임
전체기사
‘국대’ 출신 축구선수, 성폭행 의혹…구단 “확인 중”
2021/02/24  10:32:55  이데일리
[이데일리 김소정 기자] 축구계에서 ‘미투(MeToo·나도 당했다)’ 폭로가 나왔다.

사진=이미지투데이
축구선수 출신인 A씨와 B씨는 전남의 한 초등학교에서 축구부 생활을 하던 C선수, D선수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24일 박지훈 변호사(법무법인 현)를 통해 폭로했다.

A씨와 B씨는 초등학교 5학년 때 한 학년 선배이던 C선수와 D선수가 축구부 합숙소에서 구강성교를 강요했다고 주장했다.

변호사 측은 C선수가 최근 수도권 구단에 입단한 국가대표 출신 스타이고, D선수도 프로까지 경험했다고 전했다.

박 변호사는 “A씨와 B씨가 가해자들의 ‘먹잇감’으로 선택된 이유는, 당시 체구가 왜소하고 성격이 여리며 내성적이었기 때문”이라며 “피해자들은 20여 년이 지난 현재까지도 그때의 일을 생생하게 기억하며 고통스러워하고 있다”고 말했다

A씨와 B씨는 공소시효가 지나 형사 책임을 묻기 어려운 만큼 C선수와 D선수의 진정성 있는 사과를 원한다고 밝혔다.

현재 A선수 소속 구단은 관련 사안에 대해 “사실 확인 중”이라고 밝혔다.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