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주말!! > 취미 뉴스검색
주말!!
전체기사
여행&축제
맛집멋집
영화
공연/전시
도서/만화
종교
쇼핑
카라이프
취미
IT/게임
취미
[바둑] 홍기표, 중국 리쉬안하오 꺾고 세계대회 첫 16강행
2020/06/02  17:51:45  뉴스핌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홍기표 9단이 중국의 리쉬안하오 7단을 꺾고 세계대회 첫 16강에 올랐다.

홍기표 9단은 2일 서울 성동구 한국기원과 중국 베이징 중국기원에서 열린 제25회 LG배 조선일보 기왕전 본선 32강 둘째 날 경기에서 리쉬안하오 7단에게 269수 만에 흑 불계승, LG배 16강 진출에 성공했다.

홍기표 9단. [사진= 한국기원]
대국전 전자기기 검색에 응하는 탕웨이싱 9단. [사진= 한국기원]

3년 만에 LG배 본선 무대에 오른 홍기표 9단은 몽백합배 4강 등 다수의 세계대회에서 활약한 리쉬안하오 7단을 상대로 시종일관 좋은 모습을 보이며 승리를 가져갔다. 홍기표 9단은 이날 승리로 세계대회 본선 첫 승을 기록했다.

하지만 함께 출전했던 4명의 한국기사는 중국에 고배를 마시며 16강 진출이 좌절됐다.

본선 32강 중 유일한 메이저 세계챔피언 출신 맞대결에서는 김지석 9단이 중국의 탕웨이싱 9단에게 167수 만에 백 불계패했다. 3년 만에 LG배 본선에 합류한 이영구 9단은 롄샤오 9단에게 151수 만에 백 불계패로 이날 경기에서 가장 먼저 패배를 선언했다.

메이저 세계대회 첫 본선에 오른 설현준 5단과 박건호 4단은 각각 메이저 세계챔피언 출신 양딩신 9단과 커제 9단을 만나 신고식을 치렀다. 두 사람 모두 AI 분석 결과 중후반까지 선전을 펼쳤지만 끝내기에서 벌어진 격차를 줄이지 못하고 189수 만에 돌을 거뒀다.

3일에 걸쳐 열리고 있는 본선 32강은 둘째 날까지 마친 결과 한국이 첫날 7명, 둘째 날 1명이 16강행을 결정지었다.

32강 마지막 날 열리는 한·중전 네 경기는 3일 오전10시부터 한국기원과 중국기원에서 온라인 대국으로 펼쳐진다. 32강이 종료된 후에는 심판위원인 김선호 3단의 대리추첨으로 16강 대진이 결정된다.

 

fineview@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