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주말!! > 전체기사 뉴스검색
주말!!
전체기사
여행&축제
맛집멋집
영화
공연/전시
도서/만화
종교
쇼핑
카라이프
취미
IT/게임
전체기사
지난해 ABS 발행 4.7% 증가…"주택금융공사 MBS 발행 늘어난 영향"
2020/01/20  06:00:06  파이낸셜뉴스
자료=금감원 제공


[파이낸셜뉴스] 지난해 자산유동화증권(ABS·Asset-Backed Securities) 발행총액이 전년대비 4.7% 증가했다. 한국주택금융공사의 주택저당채권(MBS) 발행이 늘어난 영향으로 풀이된다. MBS(Mortgage Backed Securities)는 주택금융공사가 주택저당채권을 기초자산 삼아 발행하는 ABS의 일종이다.

20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지난해 ABS 발행총액은 51조7000억원으로, 전년 대비 2조3000억원(4.7%) 증가했다. 한국주택금융공사의 MBS 발행액이 전체의 54.4%를 차지하는데 MBS발행액이 늘어난 영향이다. MBS 발행액은 28조1000억원으로 전년 대비 13.3% 증가했다.

금융회사(은행·여신전문금융회사·증권사 등)는 22% 늘어난 13조3000억원의 ABS를 발행했다. 이 중 은행은 부실채권(NPL)을 기초로 3조1000억원을 발행했다. 이는 16.2% 줄어든 수치다. 여전사는 52% 늘어난 7조6000억원을 발행했다. 증권사는 중소기업 발행 회사채를 기초로 프라이머리 채권담보부증권(P-CBO)를 2조6000억원 발행했는데 이는 전년 대비 18.2% 증가한 수치다.

일반기업은 단말기할부대금채권, 부동산 PF 등을 기초로 24.8% 감소한 10조3000억원의 ABS를 발행했다. 이 중 부동산 PF ABS 발행액은 1조350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9.91% 줄었다.

유동화자산별로는 대출채권 기초 ABS와 매출채권 기초 ABS, 회사채 기초 P-CBO 모두 증가했다. 대출채권 기초 ABS는 6% 증가한 31조6000억원이 발행됐고, 매출채권 기초 ABS는 0.6% 늘어난 17조5000억원이 발행됐다. 중소기업 회사채를 기초로 한 P-CBO는 18.2% 증가한 2조6000억원이 발행됐다.

map@fnnews.com 김정호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