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주말!! > IT/게임 뉴스검색
주말!!
전체기사
여행&축제
맛집멋집
영화
공연/전시
도서/만화
종교
쇼핑
카라이프
취미
IT/게임
IT/게임
문체부, 적극행정 실천 다짐·우수 사례 시상
2019/10/07  14:20:10  아시아경제

문화체육관광부 직원들이 7일 정부세종청사 대강당에서 정부부처 최초로 적극행정 실천 다짐대회를 열고 구호를 외치고 있다.[사진=문체부 제공]

[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 문화체육관광부 전 직원은 7일 정부세종청사 대강당에서 적극행정을 실천할 것을 다짐하고 이를 국민들에게 약속했다.


문체부는 이날 정부부처 가운데 처음으로 정부혁신의 일환인 '적극행정 실천 다짐대회'를 열고 적극행정에 대한 정책수요자와 문체부 직원들의 생각을 알아보고, 적극행정 우수사례 등을 발표했다.


정책수요자인 국민들은 인터뷰를 통해 그동안의 문체부의 노력을 긍정적으로 평가하지만 앞으로 현장과 더욱 많이 소통하고 체감할 수 있는 적극적인 행정을 펼쳐줄 것을 주문했다. 문체부 직원들은 국민의 신뢰 회복을 위해 노력하고 있지만 국민에게 다가가기 위해서는 현장 중심의 적극행정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이번 대회에서는 적극행정 우수 사례 2건을 발표하고 시상했다. 이용희 전통문화과 주무관은 정책수요자인 할머니와 학부모들의 높은 만족도에도 불구하고 기획재정부의 2020년도 예산 감축 대상으로 평가받은 '이야기 할머니 사업'의 예산 증액을 위해 수차례 노력했다. 그 결과 전 부처 144개 예산 감축 대상 사업 중 유일하게 내년도에 필요한 예산을 확보했고, 이를 통해 할머니들 일자리 약 1400개를 늘렸다. 또 소아병동이나 격·오지 아이들을 대상으로 사업을 확대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


정승철 국립아시아문화전당 주무관은 외부주차장 시설 중 화장실 등 일부 시설에서만 하수·오수가 발생함에도 불구하고 주차장 전체면적을 기준으로 부과된 하수도원인자부담금의 부당함을 환경부와 관할 지방자치단체에 지속적으로 설명해 적절성 여부를 검토받았다. 그 결과 예산 2억6800만원을 절감하고, 이를 계기로 환경부가 행정규칙을 명확하게 개정함으로써 국민들이 규정의 잘못된 적용으로 부담금을 납부하는 일이 없도록 방지했다.


문체부는 박양우 장관을 비롯한 전 직원의 적극행정 실천 의지 서명을 받은 현수막을 공표하며 행사를 마무리했다. 박 장관은 "정부가 적극행정이라는 제도적인 틀을 만들었다면 여기에 실질적인 내용을 채워 넣는 것은 우리 모두의 몫"이라며 "이제는 심기일전해서 우리 모두 다 같이 적극행정을 실천하자"고 당부했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