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주말!! > IT/게임 뉴스검색
주말!!
전체기사
여행&축제
맛집멋집
영화
공연/전시
도서/만화
종교
쇼핑
카라이프
취미
IT/게임
IT/게임
박양우 장관, 전통 씨름 활성화 방안 듣는다
2019/09/11  09:14:49  아시아경제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사진=문체부 제공]

[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전통 씨름 활성화를 위한 현장 의견을 수렴한다.


문체부는 박 장관이 오는 13일 전라남도 영암실내체육관에서 열리는 '위더스제약 2019 추석장사씨름대회' 개회식에 참석해 전통 씨름의 현장을 살펴보고, 참가 선수와 관계자들을 격려한다고 11일 밝혔다.


박 장관은 개회식 참석에 앞서 박팔용 대한씨름협회장, 전동평 영암군수 등과 간담회를 열고 전통 씨름 활성화를 위한 의견을 나눌 계획이다.


씨름은 우리 민족 고유의 문화이자 자랑스러운 전통무예로서 2017년 국가무형문화재(제131호)로 지정된 데 이어 지난해에는 남북 공동으로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에 등재됐다.


한편 오는 15일까지 열리는 추석장사씨름대회에는 총 24개 팀에서 선수 197명(남자부 18개 팀 152명, 여자부 6개 팀 45명)이 참가한다. 경기는 남자부 4체급(태백장사 80㎏ 이하, 금강장사 90㎏ 이하, 백두장사 140㎏ 이하)과 여자부 3체급(매화장사 60㎏ 이하, 국화장사 70㎏ 이하, 무궁화장사 80㎏ 이하)으로 진행된다. 올해는 여자부 단체전을 신설했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